티스토리 뷰

장마 후 폭염이 시작되면서, 에어컨, 선풍기 등 과도한 냉방기기 사용으로 여름 감기로 병원을 찾는 사람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방치하면 폐렴으로까지 번질 수 있는 여름 감기의 증상과 대처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감기에 걸린 아이 나잘 스프레이 사용감기 증상을 설명하는 곰돌이 인형감기에 걸린 개구리 인형

여름감기 증상

여름 감기의 증상은 일반적인 감기 증상과 비슷하지만, 냉방기 사용으로 인한, 내부와 외부 온도차 때문에 면역력이 떨어질 수 있고, 덥고 습한 환경 탓으로 다양한 바이러스에 노출될 수 있습니다.

 

초기 징후로는 목이 따끔거리고, 재채기와 콧물이 날 수 있으며, 증상이 심해짐에 따라 코막힘, 기침, 가벼운 몸살과 발열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해지면 설사나 메스꺼움을 동반할 수 있습니다.

 

감기가 걸리면 피로감과 두통, 어지러움이 발생되고, 근육통까지 생겨 생활에 불편을 겪게 됩니다. 가볍게 생각하고 방치하기 십상이나 한 번 걸리면 잘 낫지 않기 때문에 예방 및 초기 치료가 중요합니다.

 

감기와 비슷하지만, 더 위험한 레지오넬라증

레지오넬라증의 물에서 서식하는 레지오넬라균에 의해 발생하는 감염성 질환으로, 대형건물 냉방장치에 사용되는 냉각수의 청결상태가 불량하면 냉각수에 번식하다가 뿜어져 나와 호흡기를 통해 감염됩니다.

 

코로나와 다르게 사람 간 전파는 잘 일어나지 않지만, 보통 같은 사무실에 근무하는 사람들이 한꺼번에 여름 감기 증상을 보인다면, 레지오넬라증을 의심해봐야 합니다. 레지오넬라 폐렴의 경우 2~10일간의 잠복기를 거쳐 발병 초기에는 머리가 아프고, 힘이 없거나, 두통, 몸살의 증상으로 시작돼서 오한과 함께 체온이 급격하게 오르게 됩니다.

 

면역력이 좋고 건강한 사람에게는 큰 문제가 되지 않으나 방치하면 폐렴 증상이 발생하며, 심각한 경우 사망에 이를 수도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감기에 걸렸을 때 급여 가능한 다양한 감기약감기에 도움이 되는 레몬과 생강을 넣은 차

 

여름 감기와 레지오넬라증 예방 하는 법

여름철에는 충분한 양의 수분을 섭취하여 탈수 예방 및 면역력 강화에 힘써야 합니다.

이때 차가운 음료나 빙과류를 지나치게 섭취하면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수분 섭취는 탈수 방지뿐 아니라 면역 강화에 도움을 주기 때문에 바이러스 예방에도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더운 여름철에는 야외 활동 후 충분한 휴식 시간을 가져야 합니다. 휴식은 몸이 에너지를 보존하고 치유하는데 도움을 주므로, 격렬한 신체활동을 피하고 회복 속도를 높이기 위해 짧은 낮잠을 자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신선한 과일과 채소를 섭취하면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비타민 C가 풍부한 과일 및 녹색 채소류를 섭취하여 면역을 강화하여 바이러스에 방어해주어야 합니다.

 

감기에 걸렸을 때에는 소금물로 가글이나 코세척을 하면 코 증상 완화에 도움을 주며, 꿀과 생강이 든 허브차는 기침을 완화시키고 목을 진정시키는데 도움을 줍니다.

 

대부분의 여름 감기는 1~2주 안에 스스로 해결되나, 증상이 심하거나 기저질환을 갖고 있다면 의료 전문가에게 도움을 받아 초기에 치료를 받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휴식과 수분공급, 그리고 균형 잡힌 식사로 건강한 생활환경을 유지하는데 힘쓴다면, 좀 더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습니다.

 

 

 

 

반응형